| 최종편집: 2019년07월19일11시37분( Friday )



[ education ]

도내 5대 종합대학에서 군산대 취업률 가장 높아

기회균등 선발비율도 군산대 가장 높아··국립대로서 책무성 모범

( 전북교육신문  한문숙 기자   2019년 07월 03일 00시03분   )


교육부의 발표에 따르면 전북도내 5대 종합대학 중에서 군산대학교의 취업률이 가장 높은 것으로 공개됐다.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유은혜)와 한국대학교육협의회(회장 김헌영)가 지난 달 28일에 발표한 2019년 6월 대학정보공시 분석 결과에서 전북 도내 5대 종합대학 중 취업률이 제일 높은 대학이 군산대학교이며 63%를 기록했다. 이어서 우석대학교 61.9%, 원광대학교 58.7 %, 전주대학교 56.2% , 전북대학교 53.8% 순으로 나타났다.

기회균형 선발비율에서도 군산대학교는 도내 5대 종합대학교 중에서 12.8%로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했다. 전북대학교가 9.4%, 원광대학교 9%, 전주대학교 5.8%, 우석대학교 5.8% 순이다.

기회균형 선발비율은 4년제 일반대 196개 대학 기준, 지난해 10.4%에서 올해 11.7%로 늘어났으며 군산대학교 이외에 4개 대학은 전국 평균치에도 이르지 못했다.

군산대학교가 도내 5대 종합대학 중에서 취업률과 사회적 약자를 배려하는 기회균형선발 비율이 가장 높다는 것은 국립대학교로서 책무성과 역할을 올바르게 수행하고 있음을 보여준 결과라 평가 할 수 있다.

기회균형선발 비율에 있어 하위권인 사립대 2개 대학에 비해 2배 이상의 차이를 보이는 것도 이와 같은 이유다.

군산대학교는 곽병선 총장 취임 이후 새만금 인재 전형 등에서 도내 학생들에게 기회를 확대하고 지역 인재 육성에도 앞장섬으로써 좋은 평가를 받아왔다.

곽병선 총장은 “지역대학은 지역사회에 있어 최강의 경제원이기도 하고 지역사회 삶의 질과 밀접한 관련이 있다”면서 “군산대는 지역대학의 이러한 역할을 충분히 해낼 수 있도록 항상 노력하고 있다”고 취임 1주년을 맞아 밝힌바 있다.


(사진=군산대학교에서 시험기간 중에 아침식사를 거르고 등교하는 학생들을 위해 곽병선 총장과 간부들이 '따뜻한 천원밥상'” 행사를 진행하는 모습 )










        트위터로 보내기  

   

+ 최신뉴스

전북대 대학로에 꽃거리 조성
주민·상인, 화분 52개 화초 350분 식재


전북 수학동아리 ‘수학캠프’
고교생 179명 참가...18~19일 임실청소년수련원서


정운천 의원, 교육부장관에 “상산고 재지정돼야”
국회의원 과반 서명 받아 ‘자사고 지정 취소 부동의 요구서’ 전달


김제고등학교, 백두산 항일역사찾기 프로그램 가져
작년이어 두번째, 매년 프로그램 이어 나갈 계획


2021년까지 모든 중·고교에 학생 탈의실 설치
현재 65.2%만 갖춰...여학생 체육활동 활성화 지원도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