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년07월19일11시37분( Friday )



[ social ]

전주 서학예술촌 ‘빗물이용 시범마을’ 준공

가옥·건물 32채에 총 34톤 규모 빗물이용시설 설치돼

( 전북교육신문  문수현 기자   2019년 07월 03일 22시44분   )


지난 3일 전주 서학예술촌 빗물정원(서학파출소)에서는 서학예술촌 빗물이용 시범마을 조성사업 준공식이 열렸다. 이 사업은 전주시가 지난 2017년 12월 전국 최초로 환경부 국비지원 빗물이용 시범마을 조성사업에 선정돼 국비 1억1800만원 등 총 3억1600만원을 투입해 빗물이용시설을 조성하고 마을주민이 참여하는 빗물공동체를 구성하는 것이 핵심이다.

이 사업을 통해 서학동예술마을에는 일반주택 15곳, 근린상가 15곳, 어린이집 1곳, 공공기관 1곳 등 32개의 가옥과 건물에 총 34톤 규모의 빗물이용시설이 설치돼 조경, 화단, 화분, 텃밭, 옥상녹화, 벽면녹화, 청소, 세척(세탁), 화장실, 마당살수, 분수 등 다양한 용도로 활용되고 있다.

모든 빗물이용시설에는 주민들이 보다 깨끗한 빗물을 다양한 용도로 활용할 수 있도록 탄소여과장치가 설치돼 집수된 빗물의 수질개선은 물론 탄소제품을 생산하는 중소기업에도 활기를 불어넣었다.

또한 서학동예술마을 빗물이용 시범마을에는 과거 마당이 콘크리트포장 등 불투수면이 과다하게 분포됐던 일부 가옥에 투수성블록과 강자갈 포설 등 빗물침투시설이 설치돼 빗물의 외부유출을 최소화했다.

시는 빗물이용 시범마을 조성이 완료된 만큼 서학동예술마을 주민들이 빗물이용시설을 적극 활용해 경제적 비용을 줄이는 것은 물론, 물 순환 체계 구축(회복)과 비점오염·열섬현상 저감 등 환경적 가치를 실천함으로써 물 부족상황과 기후변화에 대한 대응력을 높인 빗물공동체로 거듭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강승권 전주시 맑은물사업본부장은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본격적으로 시작된 서학동예술마을에 빗물이용 시범마을 조성이 선행사업으로 완료돼 향후 물 부족 상황을 수돗물이나 지하수에만 의존하지 않고 빗물활용을 통해 대비한다는 것은 장기적으로 매우 의미 있는 방안일 것”이라며 “주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바탕으로 내실 있게 마을공동체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시범마을과 빗물 전문업체간 1사1촌 자매결연을 맺어 ‘빗물주치의 상담창구’를 상시 운영하는 등 주민들이 빗물이용시설을 사용하는데 불편이 없도록 지속적인 관리기술 및 교육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로 보내기  

   

+ 최신뉴스

전북대 대학로에 꽃거리 조성
주민·상인, 화분 52개 화초 350분 식재


전북 수학동아리 ‘수학캠프’
고교생 179명 참가...18~19일 임실청소년수련원서


정운천 의원, 교육부장관에 “상산고 재지정돼야”
국회의원 과반 서명 받아 ‘자사고 지정 취소 부동의 요구서’ 전달


김제고등학교, 백두산 항일역사찾기 프로그램 가져
작년이어 두번째, 매년 프로그램 이어 나갈 계획


2021년까지 모든 중·고교에 학생 탈의실 설치
현재 65.2%만 갖춰...여학생 체육활동 활성화 지원도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