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년07월19일11시37분( Friday )



[ education ]

원광대 이재봉 교수 ‘한겨레통일문화상’ 수상

풀뿌리 통일운동 꾸준히 펼쳐...“정년 후에도 평화·통일 위해 일할 터”

( 전북교육신문  한문숙 기자   2019년 07월 10일 14시05분   )


원광대학교 융합교양대학 이재봉 교수(사진 오른쪽)가 제21회 한겨레통일문화상을 수상했다.

한겨레통일문화상은 오랜 분단을 뛰어넘어 새로이 다가오는 통일의 시대를 준비하기 위하여 지난 1998년 한겨레통일문화재단(이사장 정세현)에서 제정해 1999년 고 윤이상 선생이 처음 수상한 이후 매년 시상식이 열리고 있으며, 민족 화해와 평화 및 통일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되는 개인 또는 단체를 추천받아 선정하고 있다.

한겨레통일문화재단은 “이재봉 교수는 통일 평화 연구에만 머물지 않고, 남과 북이 더불어 살기 위한 풀뿌리 통일운동을 지역에서 꾸준히 펼쳐왔다”며 “수도권과 비교해 상대적으로 주목을 덜 받는 전북지역에서 헌신적으로 통일운동을 꾸준히 전개한 노력을 높이 평가했다”고 수상자 선정 이유를 설명했다.

또한 “올해 수상자인 이재봉 교수와 어린이의약품지원본부 등 수상자들이 뿌려놓은 평화의 씨앗이 남북관계 재도약의 마중물이 되고, 한반도 통일의 열매로 맺어지길 기원한다”고 밝혔다.

현대 평화학의 창시자로 불리는 요한 갈퉁 교수의 제자인 이재봉 교수는 ‘평화적 수단에 의한 평화’라는 스승의 가르침을 국내에 전파했으며, 1996년부터 원광대 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특히 북녘의 실상을 바로 알리고, 남북의 적개심을 줄여 전쟁 가능성을 단 1%라도 낮추기 위한 취지로 남이랑북이랑 더불어 살기 위한 통일운동을 구상해 1999년부터 매달 ‘남이랑북이랑’ 유인물을 만들어 배포함으로써 시민들의 남북평화통일에 대한 관심을 끌어 올렸다.

이재봉 교수는 “평화학자 또는 통일운동가로서 죽을 때까지 평화와 통일에 작은 힘이나마 보태겠다는 각오로 20여 년을 보내왔는데 이렇게 큰 상까지 받아 영광스럽다”며 “내년에 정년을 맞아 교수직은 멈추더라도 평화와 통일을 위한 일은 결코 멈추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어 “한반도 평화와 통일을 위해 더 큰 걸음을 내딛고 싶다”며 “남북 및 북미 정상회담을 계기로 한반도 대전환 시대가 열린 만큼 우선 남북 평화협정 체결을 평화통일운동의 당면 목표로 삼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상식은 수상자와 정세현 이사장, 임동원 전 이사장, 류종열 흥사단 이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9일 한겨레신문사 3층 청암홀에서 열렸으며, 역대 수상자로는 고 윤이상 선생(1999년), 문정현·문규현 신부(2001년), 고 정주영 회장(2002년), 임동원 전 외교안보특보(2004년), 개성공단을 만든 사람들(2005년), 고 리영희 전 한양대 교수(2007년), 백낙청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 명예대표(2009년), 재미 통일운동가 이행우·오인동 선생(2011년), 인천광역시(2013년), 정세현 전 통일부장관(2014년), 평창동계올림픽 여자아이스하키 남북단일팀(2018년) 등이 있다.





        트위터로 보내기  


꼬리에 꼬리를 무는 기사 : 원광대 ‘1학과 1창업’ 지원
20개 팀 선발, 최대 500만원 지원...“혁신형 창업가 양성”


   

+ 최신뉴스

전북대 대학로에 꽃거리 조성
주민·상인, 화분 52개 화초 350분 식재


전북 수학동아리 ‘수학캠프’
고교생 179명 참가...18~19일 임실청소년수련원서


정운천 의원, 교육부장관에 “상산고 재지정돼야”
국회의원 과반 서명 받아 ‘자사고 지정 취소 부동의 요구서’ 전달


김제고등학교, 백두산 항일역사찾기 프로그램 가져
작년이어 두번째, 매년 프로그램 이어 나갈 계획


2021년까지 모든 중·고교에 학생 탈의실 설치
현재 65.2%만 갖춰...여학생 체육활동 활성화 지원도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