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년07월19일11시37분( Friday )



[ education ]

우석대, 가습기살균제 피해자 심리지원방안 연구

특조위 사업 5개월 연구...피해지원센터 시범운영안 마련 계획

( 전북교육신문  한문숙 기자   2019년 07월 10일 14시38분   )


우석대학교가 전국적으로 200만 명 이상으로 추정되는 가습기살균제 피해자들을 위한 심리지원 방안 연구에 나선다.

우석대 인지과학연구소와 한국심리운동연구소는 <가습기살균제사건과 4.16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가 주관하는 ‘2019 가습기살균제 피해자 심리지원 방안 연구사업’ 수행기관으로 선정돼 5개월간 연구에 착수한다.

두 연구소는 이번 사업을 통해 피해자들의 심리를 분석해 맞춤형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전국적으로 구축될 피해지원센터 시범 운영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우석대 김윤태(유아특수교육과·심리운동학과, 사진) 교수가 소장을 맡고 있는 인지과학연구소와 한국심리운동연구소는 인권 관련 문제에 대한 조사 관찰과 심리지원 분야에서 국내 최고 수준의 전문기관으로 자리 잡고 있다.

그동안 두 연구소는 전국적으로 화제가 된 광주인화학교 사건을 비롯해 원주 귀래 사랑의 집 사건, 염전 강제노역 사건, 서울 인강원 피해 사건, 남원 평화의집 사건 등을 조사해왔다.






        트위터로 보내기  


꼬리에 꼬리를 무는 기사 : 우석대, 발달장애인가족 지원기관 선정
인지과학연구소 2016년부터 전라북도 사업 수행기관 선정


   

+ 최신뉴스

전북대 대학로에 꽃거리 조성
주민·상인, 화분 52개 화초 350분 식재


전북 수학동아리 ‘수학캠프’
고교생 179명 참가...18~19일 임실청소년수련원서


정운천 의원, 교육부장관에 “상산고 재지정돼야”
국회의원 과반 서명 받아 ‘자사고 지정 취소 부동의 요구서’ 전달


김제고등학교, 백두산 항일역사찾기 프로그램 가져
작년이어 두번째, 매년 프로그램 이어 나갈 계획


2021년까지 모든 중·고교에 학생 탈의실 설치
현재 65.2%만 갖춰...여학생 체육활동 활성화 지원도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