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년11월15일00시31분( Friday )



[ social ]

전주 예수병원, 화상인증병원 지정

산재환자 화상치료 전담...서울·부산에서 전북 등 5개 지역 추가

( 전북교육신문  문수현 기자   2019년 10월 03일 22시59분   )



예수병원 전경

산재환자의 화상 치료를 전문적으로 담당하는 화상인증병원이 전북에 처음 지정됐다.

근로복지공단은 화상인증병원을 10월 1일부터 전국적으로 기존 4개소에서 9개소로 확대한다고 밝혔다.

화상인증병원은 현재 서울(한강성심병원 등)과 부산에만 4곳이 있다. 근로복지공단은 화상인증병원에 대한 접근성을 개선하고 보다 많은 산재환자가 비급여 해소를 체감할 수 있도록 대구, 광주, 전주, 청주, 진주로 확대해 생활권에서 이용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

이번에 새로 지정된 지역은 대구, 광주, 전주, 청주, 진주 등 5곳이며, 전주는 예수병원이 지정됐다.

예수병원 김철승 병원장은 “산재환자 대한 화상 치료에 대한 전국적 진료망 구축 차원에서 예수병원이 화상인증병원으로 지정이 됐다. 예수병원의 화상인증병원 지정을 계기로 화상을 당한 산재환자가 치료비에 대한 부담 없이 전라북도 생활권 내에서 충분히 요양할 수 있도록 화상환자를 위한 전문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근로복지공단은 산재환자가 화상으로 인한 치료비 걱정 없이 충분히 요양할 수 있도록 전문적인 화상 치료기반이 우수한 의료기관을 평가하고 인증하는 산재보험 화상인증병원을 2018년 4월 처음 도입했다.

화상인증병원에서 치료를 받을 경우 피부보호제, 드레싱류 등 공단에서 정한 치료재료에 대해서 산재환자의 비용 부담이 없고, 일반 의료기관에서 제공하지 않는 수부 재활운동프로그램을 이용할 수 있다.


        트위터로 보내기  


꼬리에 꼬리를 무는 기사 : 예수병원, 최고수준 응급의료센터로 거듭나
일반병상 수 전국 3위, 응급의학과 전문의 12명 상주...10일 확장 개소식


   

+ 최신뉴스

남원시, 2019년도 숲가꾸기사업 최우수기관 선정
사업지 적정성, 일자리 창출, 연료 절감 등 사업별 높은 평가 받아


전북, 2020학년도 특성화고 신입생 모집
15~22일, 특성화고 24개교·일반고 (전문계고) 5개교에서 실시


군산간호대-전북산업안전보건센터 산학협약
학생 현장실습, 간호 인력 공급 등 상호발전 노력키로


정읍시립미술관, 사계절 주제 기획전
11월 14일~12월 29일, 소장품 30점 선보이는 ‘반복된 시간들’전


군산대 전북씨그랜트센터, 곰소만 주제로 토론회
13일 ‘천혜 곰소만 갯벌’ 심포지엄 열고 활용방안 모색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