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년12월06일17시06분( Friday )



[ education ]

군산대 전북씨그랜트센터, 곰소만 주제로 토론회

13일 ‘천혜 곰소만 갯벌’ 심포지엄 열고 활용방안 모색

( 전북교육신문  한문숙 기자   2019년 11월 15일 00시02분   )


군산대 전북씨그랜트센터(김형섭 센터장) 주최로 13일 줄포만 갯벌생태공원에서 ‘천혜 곰소만 갯벌의 오늘과 내일’ 심포지엄이 개최되었다.

이 심포지엄은 대규모 국책사업인 새만금 사업으로 급격한 환경변화를 겪고 있는 곰소만 갯벌의 활용방안을 모색하고자 개최됐으며, 시․도․군 관계자 및 어업인 약 100여명이 참석했다.

심포지엄은 △곰소만 갯벌 수산양식 현황과 문제점(전북씨그랜트 김형섭 센터장) △축제식 양식장을 활용한 갯벌 패류양식 활성화 방안(국립수산과학원 갯벌연구센터 송재희 연구사) △바지락 인공종자생산의 어제와 오늘(전라북도 수산기술연구소 문재학 과장) △서해 곰소만 갯벌의 장단기적 퇴적환경 변화(목포대 장진호 교수) △서해안 서식 염생식물의 생리활성 화합물 탐색 및 이용가능성(군산대 노정래 교수) 등의 주제 발표로 이어졌고, 곰소만 갯벌 활용방안에 대한 진지한 토론이 이어졌다.

전라북도 연안은 1990년대부터 시작된 새만금 사업으로 2/3이상의 갯벌이 매립되어 급격한 해양환경 변화를 겪고 있다. 또한 수산세력의 약화로 어업인의 삶의 질이 하락하는 등 다양한 현안 문제에 당면하고 있다.

이날 김형섭 센터장은 “해양 수산 현안문제 발굴 및 실효성 있는 연구를 통해 전라북도 해양수산 경쟁력 강화 및 소득기반 안정화를 목표로 전북씨그랜트센터가 더욱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군산대 전북씨그랜트센터는 해양수산부 해양수산기술 지역특성화 사업으로 2017년 4월 선정돼 해양수산 관련 지역현안문제 연구 등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트위터로 보내기  


꼬리에 꼬리를 무는 기사 : 군산대 연구실 병역대체복무 인정
일반대학원, 신규 병역지정업체(연구기관)에 선정돼


   

+ 최신뉴스

남원시, 지자체 생산성 대상 대통령 표창
자율 응모한 175개 지방자치단체 중 최고점


야호다함께돌봄센터 반월·평화동에 최초 개소
전주시 “초등돌봄 사각지대 해소 위해”...내년에 5곳 추가 설치


함열여고 신배완 ‘올해의 과학교사상’
전북과학교사교육연합회 이끌며 과학문화 확산 기여


[공연] 창작소리극 ‘검은늑대’
12·12 군사반란 적벽가에 빗대...우진예술극장 18, 19일 저녁


순창도서관, 김현서 초청 시낭송회
전국 대상 수상자 낭송·강의...10, 17, 23일 저녁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