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년06월24일16시18분
IMG-LOGO

제16회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에 전북선수단 참가

17일~20일 경북 구미에서 … 전북선수단 153명 참가


... 편집부 (2022년 05월 16일)

전라북도교육청(교육감 김승환)은 17일~20일 경상북도 구미시에서 열리는 제16회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에 전북선수단 선수 88명과 임원 및 관계자 65명 등 153명이 참가한다고 밝혔다.

올해 전북선수단은 골볼, 보치아, 수영, 육상, 디스크골프, 배구, 배드민턴, 볼링, 조정, 축구, 플로어볼, e-스포츠, 슐런, 쇼다운 등 14개 종목에 출전한다.

이번 대회는 17개 시도에서 3,400명(선수 2,000여 명, 임원 및 보호자 1,400여 명)의 선수단이 참가한다. 개회식은 5월 17일 오후 5시에 박정희체육관에서 열릴 예정이다.

대회 종목은 총 17개 종목으로 육성종목과 보급종목, 시범종목, 전시종목으로 진행된다. 육성종목은 골볼, 보치아, 수영, 육상, 탁구 5개 종목이며, 보급종목은 농구, 배구, 볼링 등 10개 종목, 시범종목으로 슐런, 전시종목으로 쇼다운이 선보인다.

한편 전북선수단은 지난 대회에서 금 6개, 은 5개, 동 7개 등 총 18개의 메달을 획득해 전국 12위를 차지했다.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는 장애학생에게 체육활동의 기회를 제공하여 건강증진과 여가선용을 목적으로 전국 순회 개최된다. 초·중·고에 재학 중인 장애학생은 누구나 대회에 참가할 수 있으며, 장애학생 및 비장애학생에게 장애인체육과 지역의 문화 등을 체험할 수 있는 종합체육행사로 매년 개최된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는 모든 것이 감동이고 모두가 친구가 되는 대회이다.”면서 “자신의 한계에 도전하는 진정한 챔피언들에게 응원과 격려를 보내주기 바란다”고 말했다.